에너지경제

(사진: 조수애 SNS)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조수애 전 JTBC 아나운서가 출산을 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스포츠조선'이 13일 전한 바에 따르면 조수애 전 아나운서는 지난달 출산했고 열흘 가량 전에 자택으로 돌아갔다.

올해 초 혼인 1개월만에 임신 사실이 전해진 조수애 전 아나운서는 '해럴드경제'가 이미 임신 5개월 차라고 전했지만 이에 반박하기도 했다.

당시 조수애 전 아나운서는 사회관계망 서비스를 통해 "임신은 사실이지만 5개월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조수애 전 아나운서의 배우자 박서원 두산매거진 대표 측은 이번 출산과 관련해 침묵을 유지하고 있다.

star@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