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코스콤 우리시장 환경개선 사업지원금 전달식

13일 엄재욱 코스콤 전무이사(왼쪽)와 강성현 우리시장 상인회장(오른쪽)이 우리시장 환경개선 사업지원금 전달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코스콤)




[에너지경제신문=나유라 기자] 코스콤이 자매결연을 맺은 영등포구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환경개선사업을 지원했다.

코스콤은 영등포구 ‘우리시장’에서 영업 중인 점포 100곳에 현대적이고 친환경적인 돌출간판을 설치해주는 환경사업을 지원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해 코스콤은 ‘우리시장’과 자매결연을 맺고 우리시장에서 구매한 겨울나기용품으로 희망상자를 만들어 영등포구에 거주하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나누는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하는 등 전통시장 살리기에 앞장섰다.

현재 코스콤은 농어촌 및 전통시장 네 곳 ▲춘천 명월마을(농촌) ▲인천 대부도 흘곶 어촌계(어촌) ▲신길동 대신시장(전통시장) ▲대림동 우리시장(전통시장)과 자매결연을 맺고 해마다 나눔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