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코오롱티슈진은 강모 씨 외 293명으로부터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당했다고 13일 공시했다. 청구 금액은 약 93억원이다.
회사 측은 "소송대리인을 선임해 법적인 절차에 따라 적극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