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이대훈 NH농협은행장(왼쪽 세 번째), 이인기 NH농협카드 사장(오른쪽 세 번째) 등 임직원들이 올원페이 200만 달성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NH농협카드)


[에너지경제신문=허재영 기자] NH농협카드는 지난 14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올원페이 200만명 달성기념 및 400만 추진 발대식 행사를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올원페이 고도화 계획에 대한 토론과 올원페이를 주제로 한 유튜브 영상시청 및 모바일 교환권 간편 구매 체험이 진행됐다.

올원페이는 농협카드의 온·오프라인 카드 결제 시 이용 편의 제고를 위한 간편 결제 수단으로 지난 2017년 1월 출시됐다. 작년 10월에는 △고객 편의 강화 △모바일 교통카드 적용 △PUSH 서비스 제공 △자체 지문인증 시스템 구축 등의 기능을 업그레이드 한 바 있다.

올원페이는 농협카드 대표 앱으로써 현재 월 평균 이용건수가 265만 건에 달하고 있으며, 2020년 말까지 회원 400만 명 달성과 동시에 농협 통합 간편결제 플랫폼으로의 진화를 준비하고 있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올원페이 고도화 계획을 통한 발전방향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향한 농협은행의 비전과 행보를 같이 한다"며 "올원페이는 농협은행의 통합 간편결제 플랫폼과 손익 달성의 핵심 마케팅 플랫폼으로 발전해 갈 것이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