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190619 현대차, '베뉴(VENUE)' 24일부터 사전계약 (사진1)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현대자동차는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베뉴(VENUE)’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24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19일 밝혔다.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1.6 가솔린 모델 △스마트 △모던 △FLUX등 총 3가지 트림으로 각각 운영된다.

판매 가격은 △스마트 1473만~1503만 원(수동변속기 기준), 1620만~1650만 원(무단변속기 기준) △모던 1799만~1829만 원 △FLUX 2111만~2141만 원 범위 내에서 각각 책정될 예정이다. (개별소비세 3.5% 기준)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1.6 가솔린 엔진에 스마트스트림 무단변속기(IVT)를 결합한 차세대 파워트레인을 갖췄다. 이를 통해 동급 최고 수준의 연비와 안정적인 동력성능을 확보했다고 업체 측은 소개했다.

190619 현대차, '베뉴(VENUE)' 24일부터 사전계약 (사진3)

또 △전방 충돌 방지 보조(FCA) △차로 이탈 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하이빔 보조(HBA) 등 첨단 지능형 주행 안전 사양을 기본 적용했다.

이와 동시에 △디자인에 차별화를 둔 FLUX 트림 △차량 IoT, 반려동물, 오토캠핑 등 다양한 TUIX 패키지 △적외선 무릎 워머(세계 최초), 프리미엄 스피커 등의 TUIX 아이템 등 다양한 커스터마이징 아이템들도 선택할 수 있게 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 SUV라인업에 베뉴가 합류함에 따라 고객들의 선택폭이 넓어졌다"며 "뉴욕 모터쇼 이후 좋은 반응을 불러 일으켰던 베뉴가 국내 고객들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만족시키는 하나의 상징적인 브랜드로서 많은 사랑을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