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공단 원주사옥 인근 지역 주민 금융거래 편의 위한 자동화기기(ATM) 설치

광해관리공단과 하나은행은 19일 ‘지역사회와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후 공단 권순록 경영전략본부장(앞줄 왼쪽서 세번째)과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광해관리공단]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은 19일 강원도 원주 공단 본사에서 KEB 하나은행과 상호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해공단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하나은행과의 협업을 통해 공단 사옥 인근에 지역주민의 금융거래 편의를 위한 자동화기기(ATM)와 주민쉼터로 이용할 수 있는 그늘막 휴게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권순록 광해공단 경영전략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과 사회공헌활동 강화를 위한 실행과제를 도출하고 상호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며 "이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