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엄재식)가 19일 정기검사 중인 월성 4호기의 재가동을 허용했다
원안위는 지난 4월 22일부터 총 85개 항목에 대해 월성 4호기를 검사한 결과 원자로 운전이 이뤄질 수 있음을 확인했다.
검사 중 사용후핵연료 습식 저장조 내부의 방수 코팅막 일부와 격납 건물 내부 구조물에서 손상이 발견돼 보수를 마쳤다. 또 원자로 냉각재펌프 3번 전동기에서 불량이 확인돼 예비품으로 교체했다.
원안위는 8개 항목에 대해 후속 검사를 마치고 월성 4호기 정기검사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