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들이 20~22일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9 광주 국제 IoT·로봇 박람회’에서 삼성전자의 전시 부스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 제공=삼성전자



[에너지경제신문=이종무 기자] 삼성전자가 20∼22일까지 사흘간 열리는 ‘2019 광주 국제 IoT·로봇 박람회’에 참가한다.

삼성전자는 이번 행사에서 거실과 주방, 세탁실 등 소비자의 일상생활 공간을 구현한 홈 IoT, 인공지능(AI) 관련 체험형 전시 부스를 운영한다. ‘패밀리허브 냉장고’, ‘무풍 에어컨’, 의류관리기 ‘에어드레서’ 등 가전제품으로 경험할 수 있는 여러 홈 IoT 서비스도 시연한다.

광주시가 주최하는 광주 국제 IoT·로봇 박람회는 전세계 20개 국가에서 150여 개 업체가 참여하며, 행사는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구성기 삼성전자 상무는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미래 기술로 여기던 홈 IoT 기술이 이제 소비자의 일상에 녹아들고 있다"며 "삼성전자는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가치와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