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나유라 기자] 한국거래소는 대구시와 대구지역 비상장 중소?벤처기업의 증권시장 상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역내 성장성이 높은 우수 중소·벤처기업을 조기에 발굴하고 상장을 적극적으로 지원함으로써 지역경제와 자본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한국거래소는 권역내 우수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성장 단계별 1:1 맞춤 컨설팅 ?상장설명회, 기업설명회(IR) 등을 주관한다.

대구시는 중소·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지원 대상기업 선정 시, 기업분석, 심사 등의 자문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대구시는 지역 스타기업 발굴 및 지원정책을 펼치고, 지역 기업의 직접 금융시장을 통한 자금조달이 극대화될 수 있도록 기업 상장지원센터를 설치할 방침이다.

한국거래소 정지원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대구지역 비상장기업에 대한 체계적이고 실질적인 지원이 가능해 졌다"며 "거래소와 대구시의 인프라를 활용한 효율적인 상장지원시스템을 구축하여 지역기업 상장의 열기가 지속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