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한혜진 누드 화보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모델 한혜진의 누드 화보가 세간의 화두에 오르내리며 뜨거운 호응을 낳고 있다.

패션 잡지 'Bazaar'는 20일, 데뷔 20주년을 맞은 한혜진의 누드 화보집을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에는 전신을 흑빛으로 칠한 한혜진이 다양한 포즈로 탄탄한 몸맵시와 근육을 과시하고 있다.

명암에 따라 몸의 곡선과 근육이 도드라진 까닭에 몸매의 호오를 떠나 보는 이들을 압도하는 기운이 느껴진다.

이를 위해 한혜진은 최근 두 달간 운동에 매진하며 몸매를 관리해 온 것으로 전해져 더욱 감탄을 자아냈다.

그녀는 앞서 방송된 JTBC '마녀사냥'에서 "샤워를 하고 나면 거울 앞에서 내 몸을 찍어둔다"며 자신의 몸을 매일 눈으로 확인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그녀는 "나체 사진이 수백 장 저장돼 있기 때문에 핸드폰을 잃어버리면 큰일 난다"고 밝혀 출연진의 이목을 모았다.

노력으로 빚어진 한혜진의 군더더기 없는 모습이 공유되며 팬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star@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