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1일부터 kg당 E1 101원·SK가스 100원씩 인하 공급

[에너지경제신문 김연숙 기자] 국내 LPG 공급가격이 인하됐다.

1일부터 E1은 101원/kg, SK가스는 100원/kg씩 각각 인하된 가격으로 LPG를 공급한다고 1일 밝혔다. 양사는 그동안 요금에 미반영 된 분이 크게 누적돼 있음에도 불구하고, 소비자 부담 경감을 위해 7월 국내 LPG 공급가격을 인하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E1이 공급하는 LPG는 kg당 프로판 가정·상업용은 839.8원, 산업용은 846.4원, 부탄은 1207.06원(리터당 705.45원)으로 인하 조정된다.

SK가스는 kg당 프로판 가정·상업용 840.4원, 산업용 847.0원, 부탄 1207.96원으로 각각 인하된 가격에 LPG를 공급한다.

한편 국내 LPG 공급가격은 사우디아라비아 국영 석유회사인 아람코에서 통보한 국제 LPG가격(CP: Contract Price)을 기반으로 환율과 각종 세금, 유통비용 등을 반영해 결정된다. 중동지역으로부터 우리나라까지 운송시간을 고려, 전월 국제 LPG가격 기준으로 당월 국내 공급가격을 결정한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