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현장사진2

경남에너지가 임직원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등 소방안전교육을 시행했다.


[에너지경제신문 김연숙 기자] 경남에너지(대표 강인구)는 사내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조치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근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창원소방서 김윤일 반장을 전문강사로 초빙해 진행됐다. 교육에서는 심폐소생술 및 화재진압 시 소화기 사용요령 등 실습위주의 체험형 소방안전 교육을 시행, 직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경남에너지는 지난달 본사를 비롯해 각 지사 건물마다 자동제세동기(AED)를 설치를 완료했다. 이후 소방안전교육을 통해 직원들이 자동제세동기 사용법을 익힐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교육을 진행한 창원소방서 김윤일 반장은 자동제세동기 구비 의무대상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솔선수범해 건물별 AED설치 및 소방안전교육 등을 선제적으로 진행하는 모습에 놀라움을 감추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김 반장은 "창원 공단 내 다른 기업체들도 이러한 소방안전교육을 통해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 정확하게 대응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경남에너지는 앞으로도 주기적인 소방안전교육 및 훈련을 통해 임직원의 응급상황 대처능력을 꾸준히 향상시켜나갈 계획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