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오자매 가야금 병창

가스안전공사가 주최한 ‘한 여름날 소소한 음악회’에서 오자매가 가야금 공연을 펼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김연숙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는 12일 충북혁신도시 본사에서 지역 주민과 공사 직원을 위해 ‘한 여름날의 소소한 음악회’를 개최했다.

공사 본관 1층에서 진행한 음악회에는 오자매가 출연해 가야금 병창 ‘새타령’, ‘옹헤야’와 국악가요 ‘상사화’, ‘난감하네’, ‘진도아리랑’을 선보였다. 인디 가수 고현준, 이길호, 김다은은 최신가요와 드라마 OST 등을 부르며 분위기를 띄웠다. 이 자리에는 공사 직원과 지역 주민들이 함께 하며 오랜만에 열린 문화행사를 통해 여유를 만끽했다.

공연장 바로 옆에서는 지역 소상공인들이 주최한 플리마켓이 열렸다. 소상공인들의 일자리 창출 및 판로 확대를 위한 플리마켓은 지난 5월부터 매월 한 차례씩 공사 일원에서 열리며, 지역 주민과 공사 직원들로부터 인기를 얻고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