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16일, 실험실 사고 83%가 대학서 발생 사실에 착안

광해관리공단은 16일 원주 본사에서 강원도 소재 대학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실험실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사진제공=한국광해관리공단]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 이하 광해공단)은 16일 원주 본사에서 강원도 소재 대학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연구 활동 종사 직원을 대상으로 실험실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실험실 사고의 83%가 대학에서 발생한다는 점에 착안, 공단의 체계화된 안전관리 역량을 지역대학 연구실과 공유함으로써 사고 없는 안전한 연구실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실험실 안전수칙을 비롯 △화학물질 관리요령 △사고대응 및 방제도구 활용법 △올바른 제세동기 사용법 △간이 산소호흡기 사용법 △방독마스크 착용법 등에 대한 응급상황 대처 요령에 중점을 뒀다.

이상환 광해공단 분석평가실장은 "앞으로도 체계적인 안전사고 예방 시스템 마련과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안전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나갈 것"이라며 "이를 통해 안전한 연구 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