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ㅇ

(사진=한화생명)


[에너지경제신문=허재영 기자] 한화생명은 한화금융 계열사의 공동 브랜드 LIFEPLUS가 다음달 9일부터 17일까지 9일간 ‘LIFEPLUS 시네마위크’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오는 19일부터 한 달간 열리는 ‘2019 한강몽땅’ 축제 프로그램 중 하나다.

행사 시간은 평일 오후 5시, 주말 및 공휴일 오후 3시부터 10시까지로 리틀포레스트, 변산, 미드나잇인파리, 비긴어게인 등 여름과 어울리는 영화를 매일 1편씩 상영한다.

현장 참여 이벤트도 진행된다. 상영하는 영화에 어울리는 주제로 영화 속 주인공이 된 것 같은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이벤트에 참여하려면 LIFEPLUS 공식 홈페이지에서 오는 17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추첨을 통해 총 800명의 고객을 초대할 예정이다. 이벤트 외의 프로그램은 행사 당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또한 첫 날인 다음달 9일에는 라라랜드 제작진이 만든 영화국내 미개봉작 ‘틴스피릿’ 프리미어 시사회도 예정돼 있다. 현장을 찾는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박찬혁 한화생명 브랜드전략팀장은 "한 편의 영화 같은 우리의 삶에 쉼표가 될 수 있는 영화들로 꾸며질 것"이라며 "이번 LIFEPLUS시네마위크에서는 LIFEPLUS 브랜드가 추구하는 웰니스를 고객들이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도 마련했다"고 말했다.

한편 한화금융 계열사의 공동 브랜드 LIFEPLUS는 봄에는 ‘벚꽃’, 여름 ‘영화’, 가을 ‘불꽃’, 겨울 ‘크리스마스’를 주제로 매년 축제를 진행한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