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자료

예금보험공사는 지난 10일 인도네시아에서 인도네시아 예금보험기구(IDIC)의 예금보험금 지급시스템 구축 컨설팅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행사 후 김영길 예금보험공사 이사(왼쪽에서 네 번째) 등 공사 임직원과 할림 알람샤(Hlim Alamsyah) 인도네시아 예금보험기구 의장 및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예금보험공사)


[에너지경제신문=허재영 기자] 예금보험공사는 지난 10일 인도네시아에서 인도네시아 예금보험기구(IDIC)를 대상으로 ‘예금보험금 지급시스템 구축 컨설팅’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보고회에서 예보는 인도네시아 IDIC 의장, 사장 등 IDIC 관계자와 예금보험금 지급시스템 구축 컨설팅 방안을 논의했다.

이 사업은 해외의 예금보험금 지급시스템 구축 컨설팅을 수행하는 것으로 2016년 몽골, 2017년 라오스, 지난해 카자흐스탄에 이어 4년 연속 진행하게 됐다. 예보는 이번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인도네시아 IDIC의 정보시스템 현황 및 법·제도를 분석하고 상세 요구사항을 정의하는 등 시스템 구축을 위한 마스터플랜 수립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예금보험공사 관계자는 "개도국의 예금자 보호서비스 수준을 한층 더 업그레이드 할 수 있도록 선진 예보기구로서의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라며 "컨설팅 사업 완료 후 시스템 구축사업이 추진돼 국내업체의 해외 일자리 창출 기회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가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