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충청지역 4개 광역시·도 직접 방문, 각 지자체와 동반 상생·협업 강화

광해관리공단 충청지사는 지난 12일 세종시를 시작으로 충청지역 4개 광역 시·도를 직접 방문, ‘올바른 연탄쿠폰 수혜자 선정을 위한 현장 간담회’를 잇달아 개최한다. [사진제공=한국광해관리공단 충청지사]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한국광해관리공단 충청지사(지사장 남광수)는 지난 12일 세종시를 시작으로 충청지역 4개 광역 시·도를 방문, ‘올바른 연탄쿠폰 수혜자 선정을 위한 현장 간담회’를 개최한다.

연탄쿠폰 지원사업은 연탄보일러를 사용하는 저소득층 가구를 대상으로 난방비 보조를 위해 연탄가격 인상금액에 대한 차액분 만큼을 쿠폰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광역시·도에서는 이달 31일까지 2019년 연탄쿠폰 지원 대상가구 명단을 확정해 공단에 제출해야 한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연탄쿠폰 부정수급 사전대응 안내를 통한 대상가구 적정 선정 방안을 모색하고, 사각지대(쿠폰 미수혜자 등)의 연탄사용 취약계층 가구 발굴·지원 등을 협의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광역시·도 담당자들과의 업무 소통과 협업을 토대로 쿠폰 사용율 증진 방안 등을 다각적으로 논의해 나아갈 계획이다.

남광수 충청지사장은 "해당 지자체와의 원활한 업무소통을 통해 사업의 활성화를 도모하고, 올바른 쿠폰 수혜자 선정을 위한 정부보조금의 적정 집행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