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스페셜데이_600x900_v7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맥도날드는 ‘로날드 맥도날드 어린이 축구교실’ 참가자 35만명 돌파를 기념해 ‘맥도날드 스페셜 데이’ 행사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오는 20일 서울 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하는 FC서울과 전북현대의 K리그1 경기에서 펼쳐진다. 아빠와 함께하는 축구교실 참가 가족과 이벤트를 통해 모집된 고객, 맥도날드 임직원 가족 등 1300여명이 초청돼 함께 경기를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조주연 맥도날드 대표와 축구교실 참가 어린이들의 시축을 시작으로, 참여 관중에게 20만 원 상당의 맥도날드 경품을 제공하는 전광판 사다리타기 게임, 로날드 맥도날드 어린이 축구교실 활동 영상 감상 등 다채로운 이벤트로 진행된다.

2006년 출범한 로날드 맥도날드 어린이 축구교실은 지난 14년간 ‘아빠와 함께하는 축구교실’, ‘학교방문 축구교실’, ‘축구 코칭 워크샵’ 등 어린이 축구 프로그램을 통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했다. 프로그램 누적 참가자는 35만명이 넘는다.

맥도날드는 지속적으로 전문적이고 유익한 프로그램 구성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맥도날드가 진행하는 축구교실 프로그램은 어린이들은 물론, 학부모와 교사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전해진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지난 14년 동안 로날드 맥도날드 어린이 축구교실에 꾸준한 관심을 가져 주신 참가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맥도날드는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방식으로 지역사회와 소통하며 즐거운 순간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