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THE NEW QM6 LPe_01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달 시판에 들어간 ‘THE NEW QM6’ 계약대수가 출시 한달 만에 4493대를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같은 계약 대수는 전년동기와 비교했을 때 30% 이상 증가한 수치다. 특히 LPG 모델인 THE NEW QM6 LPe가 3510대로 전체 계약대수의 78%를 차지했다.

같은 기간 THE NEW QM6 가솔린 모델의 계약대수는 983대였으며, 그 중 최고급 플래그십 브랜드인 프리미에르(PREMIERE)가 386대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르노삼성자동차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QM6는 국내시장에서 ‘SUV=디젤’이라는 오랜 공식을 과감히 깨뜨리며 국내 중형 가솔린 SUV 시장 판매 1위를 고수해왔다"며 "최상의 품질과 사양, 디테일로 업그레이드한 THE NEW QM6 또한 시장 내 입지를 더욱 굳건히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