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자료] '구스 IPA’와 ‘312 어반 위트 에일’ 473ml 캔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구스아일랜드(Goose Island)는 지난 6월 말 출시한 ‘구스 IPA(Goose IPA)’와 ‘312 어반 위트 에일(312 Urban Wheat Ale)’ 대용량 캔 제품의 1차 물량이 출시 3주만에 조기 품절될 것으로 보인다고 19일 밝혔다.

‘구스 IPA’와 ‘312 어반 위트 에일’은 미국 시카고에서 탄생한 크래프트 맥주 구스아일랜드의 대표 제품이다. 한국에서도 이미 많은 사랑을 받아온 구스아일랜드는 우수한 품질을 자랑하는 자사의 대표 맥주를 보다 많은 대중들이 손쉽게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473ml 대용량 캔 제품으로 출시됐다.

특히 이번 ‘구스 IPA’와 ‘312 어반 위트 에일’ 캔 출시를 기념해 크래프트 맥주 브랜드로서는 이례적으로 ‘4캔 1만원’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이 때문에 국내 맥주 애호가들 사이에서 빠르게 입소문을 타면서 품절 대란 열풍이 일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해진다.

구스아일랜드 브랜드 담당자는 "구스아일랜드의 대표 제품을 파격적인 가격에 만나볼 수 있는 이번 프로모션이 기존 구스 팬들뿐만 아니라, ‘편맥’을 즐기는 국내 소비자 사이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고 전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