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ㅇ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이랜드는 애니메이션 제작사 ‘올리브스튜디오’가 캐릭터를 활용한 음원으로 교육적이고 재미있는 키즈 콘텐츠들을 제작하기 위해 업계 최초로 MCN(Multi Channel Network)업계 대표 회사인 ‘샌드박스네트워크’와 협업을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영유아 시청자를 대상으로 코코몽 동요 음원을 활용한 영상들을 샌드박스네트워크 소속 크리에이터들이 10여개 장난감 유튜브 채널들을 통해 15일부터 순차적으로 업로드 하고 있다. 이 영상들은 코코몽 공식 유튜브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이랜드 올리브 스튜디오 관계자는 "이번 협업은 TV에서 모바일로 빠르게 옮겨가는 키즈미디어 시장에 발맞춘 다양한 시도의 하나이며 앞으로 코코몽 공식 유튜브에서 만나볼 수 있는 새로운 시리즈들도 기획중"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