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주재중

주재중 하나생명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18일 함께 영화 ‘라이온킹’을 관람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하나생명)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주재중 하나생명 사장을 비롯한 하나생명 전 임직원은 지난 18일 함께 영화를 보는 ‘시네마데이’ 문화 소통행사를 진행했다.

시네마데이는 건강한 조직과 행복한 직장 만들기의 일환으로 마련된 힐링 프로그램이다. 임직원들은 모두 영화 ‘라이온킹’을 관람하며 맛있는 음식을 먹고 서로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주재중 사장은 "임직원들과 함께 좋은 영화를 감상하며, 격의없이 소통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는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며 "영화에 나오는 명대사인 ‘하쿠나마타타(Hakuna Matata)’처럼 어려움이 닥칠 때마다 걱정보다는 모든 것이 다 잘 될 것이란 긍정적인 마인드로, 우리의 온전한 행복을 손님에게도 전해줄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하나생명은 앞으로도 임직원들 행복과 건강한 삶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과 쾌적한 근무환경을 조성하며 워라밸을 계속 실천할 예정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