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정희순 기자]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가 국내 유일의 게임 스토리 공모전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 응모작 접수를 시작했다고 22일 밝혔다.

컴투스는 신진 창작자들을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해부터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을 진행해오고 있다.

올해 공모전의 수상 부문은 ‘원천 스토리’, ‘게임 시나리오’ 등이다. ‘원천 스토리’ 부문은 전년과 동일하게 게임, 코믹스, 애니메이션 등으로 제작 가능한 창작 스토리를 공모한다. ‘게임 시나리오’ 부문은 보다 다양한 창작 인재를 발굴하고자 올해 확대 신설됐으며, 스토리 게임으로 제작 가능한 창작 시나리오를 응모 받는다.

접수 기한은 22일부터 오는 8월 22일까지다. 작품 응모는 PC를 통해서만 가능하며, 참가자들은 홈페이지에 올려진 각 부문별 접수 양식을 다운로드 받아서 작성·제출하면 된다.

상금 규모는 총 3500만원으로, 대상 수상자 1명에게 2000만원의 상금, 부문별로 최우수상과 우수상 수상자 1명씩 각각 500만원과 25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한편 컴투스는 올해 수상자들에게 수상작을 기반으로 한 게임 제작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그밖에 인턴십 프로그램, 입사지원 시 가산점 부여 등 실효성 높은 특전도 제공된다. 또 모든 수상작들은 유명 일러스트 작가와의 협업을 통해 정식 수상작품집 출간도 준비하게 된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