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통합운영센터, 열병합발전소 현장 체험으로 공사 직무관련 정보 제공

한국지역난방공사 통합운영센터 견학에 참여한 가천대학교 학생들이 통합운영센터 로비에서 열병합발전모형을 관람하며 지역난방 공급흐름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지역난방공사]


[에너지경제신문 전지성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가 대학생 취업역량 강화를 위해 ‘통합운영센터 정기견학’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9일 발표했다.

이 프로그램은 에너지 공기업 취업을 희망하는 대학생을 대상으로 사업 현장에 대한 견학 기회를 제공해 업무 이해도를 높이고 공사 취업 준비에 필요한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공사는 가천대, 숙명여대, 아주대 일자리센터와 사전 협의를 통해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견학 프로그램은 올해 연말까지 대학별로 각 2회 진행될 예정이다. 프로그램 구성은 △공사 소개 △통합운영센터 관람 △실물모형 관람을 통한 열병합발전소 운영체계 이해 △발전소 현장체험 등이다.

공사 관계자는"통합운영센터 정기 견학 프로그램이 취업을 준비하는 대학생들에게 필요한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하는 체험의 장이 될 것"이라며 "한편으로 우리공사의 직무 이해도를 높여 학생 개인의 취업 역량을 강화하는 통로로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지역난방공사 통합운영센터는 공사가 관할하는 18개 전 지사의 시설 운영을 총괄하는 종합상황실이다.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견학프로그램을 상시 운영해 집단에너지사업 과 지역난방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