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 MBN 뉴스)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뮤지컬 배우 강성욱이 성범죄 혐의로 실형을 선고 받았다.

30일 MBN이 전한 바에 따르면 강성욱이 성범죄 혐의로 법정에 섰고 재판부는 그에게 징역 5년이라는 법적 처분을 내렸다.

강성욱은 2년 전인 2017년 여름 부산광역시에 위치한 한 주점에서 일하던 여성을 상대로 성범죄를 벌인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강성욱이 채널A '하트시그널'에 참여하던 시기에 범법행위를 벌인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더하고 있다.

성범죄를 벌인 강성욱에 대해 온라인 상에서는 그가 활동을 이어갔던 점을 지적하며 분노를 감추지 못하고 있다.

범법행위를 저지른 뒤에도 강성욱은 KBS 드라마 '같이 살래요'에 주연 배우로 출연했기에 일부 누리꾼은 "죄책감도 없나", "활동 지속한 뻔뻔함이 대단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star@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