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하얼빈 안중근의사기념관 등 항일독립운동 사적지 탐방

44

세븐일레븐은 광복절(8월 15일)을 맞아 국외 독립운동 사적지 탐방 기회를 제공하는 나라사랑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사진=코리아세븐)


[에너지경제신문 서예온 기자] 세븐일레븐은 광복절(8월 15일)을 맞아 국외 독립운동 사적지 탐방 기회를 제공하는 나라사랑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광복 74주년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순국선열들의 희생정신을 기리고 독립운동 역사를 되새기고자 마련됐다.

이벤트 기간은 오는 14일부터 이달 말까지다. 세븐일레븐 원두커피 브랜드인 ‘세븐카페’ 구매 후 세븐 앱(APP)을 통해 모바일 스탬프를 적립하면 참여가 가능하다.

세븐일레븐은 추첨을 통해 당첨된 7명에게 중국 내 독립운동 사적지 탐방 기회를 제공한다. 당첨자들은 하얼빈 안중근 의사 기념관, 731부대, 동북열사기념관 등 항일독립운동 사적지를 중심으로 2박 3일간 역사문화탐방 여행을 떠나게 된다.추첨된 150명에게는 세븐카페 모바일 상품권을 지급한다.

사회관계망 서비스(SNS)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벤트 참여 방법은 점포에 부착된 나라사랑 캠페인 포스터 인증사진을 지정 해시태그(#세븐일레븐 #나라사랑인증이벤트 #세븐역사투어)와 함께 올리면 된다.

세븐일레븐은 추첨을 통해 1등(8명)에게 국립중앙박물관 굿즈로 구성된 나라사랑 키트를, 2등(15명)에게는 세븐일레븐 모바일 상품권(3만 원 이용권)을 증정한다.

이 밖에도 세븐일레븐 푸드드림(한남UN점)에서는 오는 15일 8시부터 15시까지 선착순 815명을 대상으로 슬러피를 무료 제공(3L 한정)한다. 슬러피 인증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소비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1등(1명)에게 호텔상품권을 지급하고, 참여자 전원에게는 세븐일레븐 모바일 상품권(3000원)을 증정한다.

이규환 세븐일레븐 마케팅팀장은 "광복절을 맞아 독립운동의 역사를 이해하고 국외 독립운동 사적지 탐방 활동으로 소중한 역사를 되새기고자 이번 이벤트를 기획했다"며 "세븐일레븐은 앞으로도 나라사랑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진행하며 애국심 고취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