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서울혁신센터·서울에너지공사·LG전자 등과 공동 업무협약 체결

에너지공단 김진수 서울지역본부장(왼쪽서 두번째)은 지난 13일 서울혁신파크에서 서울혁신센터, 서울에너지공사, LG전자 등 관계자들과 서울혁신파크 건물에너지 제로(0)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에너지경제신문 여영래 기자] 한국에너지공단 서울지역본부(본부장 김진수)는 지난 13일 서울혁신파크(서울 은평구 소재)에서 서울혁신센터(센터장 황인선), 서울에너지공사(사장 박진섭), LG전자(대표 조성진)와 서울혁신파크 건물에너지 제로(0)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서울혁신파크는 시민이 공동의 조성자가 돼 일상의 혁신을 일궈내는 사회혁신 플랫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과거 질병관리본부가 사용하던 부지를 활용한 곳이다.

또한 서울혁신파크는 올해 초 국토부의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지원사업에 선정되면서 노후 공공건축물의 에너지 성능 개선 모범사례를 구축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서울본부는 이를 위해 서울혁신센터, 서울에너지공사, LG전자와 함께 ‘서울시 에너지전환 혁신문화 조성을 위한 서울혁신파크 제로(0)에너지 공동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서울혁신파크의 제로에너지빌딩 협력뿐만 아니라 신재생에너지 기반의 에너지자립건물 조성, 태양광 소규모 분산 자원 거래 등 다양한 에너지자립모델을 구축하는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김진수 공단 서울지역본부장은 "서울혁신파크 공공건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통해 국내 최초 기존 공공건물 제로에너지 인증 기반 마련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