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한국투자증권

(사진=한국투자증권)

[에너지경제신문=한수린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상반기 실적 공시를 통해 당기순이익 4080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2873억원 대비 42% 증가한 것으로 동기간 기준 한국투자증권 역대 최고 실적이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40.8% 증가한 5조 8804억원, 영업이익은 37.1% 증가한 5186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투자은행 부문과 자산운용 부문이 실적을 견인했다.

IB부문 수수료 수익은 전기 대비 55.2% 증가한 1403억원을 달성했다. 운용프로세스 고도화 및 리스크관리 기능 강화를 통해 자산운용 부문은 순영업수익 기준으로 전년 동기 3321억원 대비 46.6% 증가한 4869억원을 기록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