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김광수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오른쪽 두번째)이 22일 서울 중구 농협금융 본사 인근 식당에서 농협금융 청년이사들과 깜짝 점심 미팅 시간을 보내고 있다.(사진=농협금융)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은 22일 서울 중구 농협금융 본사 인근 식당에서 농협금융 청년이사들과 깜짝 점심 미팅을 가졌다.

김광수 회장은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청년이사들을 격려하고 가지고 있던 서로의 다양한 생각들을 나누기 위해 자리를 제안했다. 청년이사회는 농협금융 각 부서 직원 11명으로 구성됐으며 3월부터 활동을 시작했다. 그동안 4차 산업혁명 특강, 코딩교육 등을 하며 디지털 감각을 익히고 농협금융 직원 디지털마인드 제고 방안, 농협금융 통합우수고객 마케팅 활성화 방안 등 다양한 안건 주제를 자율적으로 선정해 토론을 진행했다.

이날 점심을 함께한 청년이사들은 "앞으로 농협금융의 새로운 변화를 위해 더욱더 책임감을 갖고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농협금융을 위해 많은 고민들을 해줘서 감사하다"며 "아이디어들이 제안에 그치지 않고 잘 실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청년이사들은 활발한 토론을 통해 농협금융 혁신과 발전을 위해 필요한 사항들을 제안하는 등 적극적인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활동기간은 오는 12월까지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