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111

대성에너지와 국립대구과학관 관계자들이 공동 발전을 위한 상호 협력협약을 체결하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김연숙 기자] 대성에너지(대표이사 우중본)와 국립대구과학관(관장 김주한)은 23일 상호 협력과 지원을 통한 공동 발전 실현을 목적으로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대성에너지는 과학원에 발전기금 후원과 홍보 수단 등을 지원하고 국립대구과학원은 대성에너지 및 서비스센터 임직원 가족들에 대한 전시관 무상 관람 지원 등 다양한 사업에 있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대성에너지 우중본 대표이사는 "과학기술의 중요성이 어느 때 보다 중요하게 인식되는 시기에 국립대구과학관과의 협력을 통해 지역사회의 과학문화 발전에 일조하고 임직원 가족의 여가선용과 복지 더 나아가 과학기술에 대한 꿈과 희망을 선사할 수 있는 기회가 돼 기쁘다"고 말했다.

국립대구과학관 김주한 관장은 "지역사회의 사랑과 관심은 과학관이 성장하는데 자양분과 같다. 다양한 분야에 더 많은 협력관계로 발전하길 희망하고, 시민들과 지역사회 성원에 부응해 늘 새롭게 변신하는 최고의 과학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