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조국 힘내세요 조국 사퇴하세요

조국 힘내세요 조국 사퇴하세요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SNS)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조국 힘내세요'가 '조국 사퇴하세요'를 이기는 추세다.

27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자격 논란이 끊임없이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조국 힘내세요', '조국 사퇴하세요'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하루종일 점령했다.

조국을 응원하는 이들은 '조국 힘내세요'를, 그를 반대하는 이들은 '조국 사퇴하세요'를 검색란에 작성, 대중들에게 자신이 원하는 문구를 어필 중인 상황.

대부분의 시간 동안 '조국 힘내세요'가 '조국 사퇴하세요'보다 상단을 차지한 가운데, 조국을 응원하는 유명인의 말이 다시 눈길을 끌고 있다.

조국 논란 이후 계속해서 그를 지지했던 작가 공지영은 이날 역시 "적폐를 물리치기 위해 '조국 힘내세요'를 검색하자"라는 취지의 글을 게재했다.

공지영은 앞서 "문재인 대통령이 지지한 조국을 지지한다"라며 "나보다 조국을 더 잘 아는 문재인 대통령이 지지하고 적임자로 택한 조국을 믿는다"라고 의견을 밝힌 바 있다.

이어 "적폐의 시작이라고 볼 수 있는 이들이 정의의 이름을 빌려 죄를 벌하려고 하는 것이 화난다. 이것은 꼭 이겨야 하는 싸움이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공지영 등 유명인들이 '조국 힘내세요'를 주장함에 따라 해당 키워드 순위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star@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