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이석희 기자] 다양한 여행 정보와 상품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2019 모두투어 여행박람회가 오는 6일부터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역대 최대인 57개국 420여개 업체가 참가해 전세계의 다채로운 문화, 예술 공연 등을 선보일 이번 여행박람회는 어느 해 보다 더욱 생동감 넘치는 여행축제로 펼쳐질 전망이다.

패키지, 에어텔, 허니문 등의 테마별 여행상품을 비롯해 호텔, 항공권 등의 개별 여행 상품까지 다양한 혜택과 특전을 제공하는 모두투어 여행박람회는 가장 합리적고 가심비 높은 여행을 제안한다.

보라카이와 코타키나발루에서 품격 있는 휴양을 즐길 수 있는 상품이 30만8,800원과 26만9,000원부터 판매되는 것을 비롯해 마카오 특급호텔에서의 황금같은 호캉스 여행이 39만9,000원에, 장거리 인기 여행지 이태리와 스페인 등도 100만원 초, 중반 가격대에 선보인다.

190902_03

지난 해 열린 모두투어 여행 박람회 모습

모험가들을 위해 에메랄드 빛 바다, 사이판에서의 스쿠버다이빙 여행과 대만에서 풍등을 날려 소원을 빌어보는 이색여행을 추천하며 미국 명문대 아이비리그 투어와 와이너리 투어가 포함된 미 동부 여행 그리고 미지와 다양성의 나라, 인도 여행 등 전세계 구석구석의 모든 여행상품을 한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다.

모두페이, 더블 마일리지 즉시할인, 카드사 청구할인을 비롯해 캐시백이벤트, 면세점 특별혜택 등 다양한 특전할인 또한 제공되는 2019 모두투어 여행박람회는 내년 초까지 여행을 계획한다면 꼭 놓치지 말아야 할 기회가 될 전망이다

지구촌의 다양한 문화공연을 직접 체험하며 즐길 수 있는 모두투어 여행박람회는 올해도 더욱 풍성한 문화, 예술 공연으로 관람객을 맞는다.

눈부신 의상과 보석으로 치장한 트렌스젠더의 환상적인 무대를 선보이는 태국의 알카자쇼는 올해 가장 기대되는 공연 중 하나이며 한국 전통가락인 사물놀이 리듬을 소재로 한 국내 최초의 넌버벌(non-verbal) 퍼포먼스인 ‘난타’ 공연 또한 모두투어 여행박람회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이밖에도 마리아나 제도의 원주민인 차모로족의 전통 공연, 말레이시아와 필리핀의 전통민속공연과 중국 소수 민족쇼인 귀주성쇼 등 국적 불문,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로 펼쳐진다. .

매년 특정 여행지를 선정해 다양한 행사로 관람객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모두의 선택’에는 최근 몇 년간 여행객에게 가장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베트남이 선정됐다.

베트남 부스에 마련된 아오자이를 입고 사진을 찍어 본인의 SNS에 업로드하거나 모두투어 인스타, 카카오플러스친구 설정 시 베트남 전통 커피 등 다양한 경품이 제공되며 골프퍼팅게임, 룰렛이벤트 등을 통해서도 행운의 기회가 주어진다.

베트남만의 색깔 있는 문화공연도 다양하게 선보여 2019 모두투어 여행박람회의 메인 페이지를 장식할 것으로 기대된다.

여행의 가치를 느끼고 지구촌 다양한 문화를 접할 수 있는 문화체험공간으로 발전하고 있는 모두투어 여행박람회는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추가, 모두투어 멤버스 회원 가입 등을 통해 무료로 입장 할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여행박람회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