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1

사진=우리은행

[에너지경제신문=이유민 기자] 우리은행은 2019년 기해년 한가위를 기념해 ‘우리 특판 정기예금’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2019년 기해년을 기념해 판매되는 ‘우리 특판 정기예금’은 6개월 만기 상품으로 최대 연 1.7%의 금리를 제공한다. 우대금리는 만기까지 유지 조건이며, 연 0.8%포인트다. 최소가입금액은 100만원이다.

가입은 전국 영업점과 인터넷뱅킹·모바일뱅킹을 통해서 가능하고, 상품한도는 총 5000억으로 한도소진시 판매 종료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2019년 기해년의 풍성한 한가위를 기원하며 금리하락기 목돈 운용을 고민하는 고객에게 도움이 되고자 특판 상품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