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추석명절 맞아 다문화가정 60여 세대와 전통문화 체험하며 사랑 나눠

보도사진 2

한국가스공사 인천LNG기지 임직원들이 추석명절을 맞아 다문화가정 60여 세대와 송편빚기 등을 하며 따뜻한 정을 나눴다.


[에너지경제신문 김연숙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 인천LNG기지는 10일 인천시 연수구에 위치한 ‘사랑의 무료급식소’를 찾아 ‘추석맞이 다문화가정과의 송편빚기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고남석 인천연수구청장, 김성해 인천연수구의회의장 등 지역인사들도 참여해 뜻을 보탰다.

인천LNG기지는 민족 고유명절인 추석을 맞아 사랑의 무료급식소에 다문화가정 60여 가구를 초청, 함께 송편을 빚고 나눴다. 가스공사는 지역사회 다문화가정이 한국 전통문화를 경험하고 지역사회와 소통할 수 있도록 매년 송편빚기 행사를 시행하고 있다.

가스공사 한창훈 인천LNG기지본부장은 "한가위를 맞아 다문화가정과 함께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어 감사하다"며 "가스공사 임직원들과 대한적십자 봉사원이 함께 빚은 송편으로 다문화 이웃들이 즐겁고 따뜻한 명절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