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KRX 기계장비 지수 1개월 수익률 13%...조선주 고공행진

삼성중공업이 올해 인도한 액화천연가스(LNG)연료추진 원유운반선(사진=연합)


[에너지경제신문=나유라 기자] 코스피가 11거래일 연속 상승하며 2100선 돌파를 눈앞에 둔 가운데 최근 한 달간 주가가 많이 오른 업종은 조선, 반도체 헬스케어 등인 것으로 조사됐다.

2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코스피와 코스닥시장의 업종별 대표 종목으로 구성한 KRX 섹터지수 중 1개월 수익률(8월 19일 종가 대비 9월 20일 종가 등락률)이 상대적으로 높은 지수는 기계장비(13.18%), 반도체(11.94%), 헬스케어(10.04%) 등이었다.

이어 은행(9.92%), 건설(8.98%), 경기소비재(7.71%), 정보기술(7.69%), 증권(6.71%) 등이 뒤를 이었다.

수익률이 가장 높은 ‘KRX 기계장비’ 지수는 29개 종목으로 구성됐다. 이 중 한국조선해양(주가 상승률 20.39%), 현대중공업지주(15.52%), 삼성중공업(13.91%), 대우조선해양(15.20%), 현대미포조선(12.62%) 등 조선주 5개 종목의 시가총액 비중이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조선주들은 그동안 부진했던 수주가 최근 크게 늘면서 주가가 한 달여간 가파르게 상승했다.

‘KRX 반도체’ 지수의 경우 반도체 업황 회복 기대감에 힘입어 약 12%의 수익을 올렸다. 특히 시총 비중이 가장 큰 SK하이닉스의 주가가 한 달새 9.45% 오른 점이 전체 수익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반도체 섹터 지수의 다른 종목인 고영(9.30%), 원익IPS(17.99%), 이오테크닉스(19.34%) 등도 수익률이 양호했다.

삼성전자는 ‘KRX 정보기술’ 지수에 속해 ‘KRX 반도체’ 지수에는 포함되지 않지만 최근 한달간 주가가 12.84% 올랐다.

‘KRX 반도체’ 지수는 3개월 수익률도 7.95%로 다른 섹터에 비해 주가 흐름이 견조하다.

섹터지수 가운데 최근 한달간 수익률이 3위인 ‘KRX 헬스케어’는 코스피·코스닥의 제약·바이오·의료기기 관련 72개 종목으로 구성됐다.

이 지수는 앞서 2개월(6월 20일∼8월 19일)간 23.93% 떨어졌다가 최근 한달간 눈에 띄게 반등했다. 대표 종목인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로직스의 경우 한달간 각각 14.71%, 19.40% 올랐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