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 1

지난 21일 대림산업 임직원 가족들이 숲 해설가와 함께 남산 숲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사진=대림산업)


[에너지경제신문 신준혁 기자] 대림산업은 지난 21일 서울 남산에서 ‘맑음나눔’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명한 토목사업본부장을 비롯해 임직원과 가족 200여 명이 참여했다.

맑음나눔 활동은 대림산업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환경정화 사회공헌 활동으로 분기 당 한 번씩 개최되고 있다. 전국 대림산업 현장 직원들도 인근 산과 하천, 거리를 찾아 정화활동을 펼치고 있다.

대림그룹 임직원과 가족들은 남산 야외식물원에서 팔도 소나무 단지 주변 자생식물 생장을 방해하는 서양등골나물, 환삼덩굴, 칡덩굴 등 넝쿨식물과 잡목 등을 제거했다.

한편 봉사활동에 참여한 자녀들은 숲 해설가와 함께 남산 숲 체험 프로그램에 참가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