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보험업계 소비자 보호 담당자와 예정자의 실무역량 강화 차원


[에너지경제신문 김아름 기자] 보험연수원이 ‘보험소비자보호 실무과정’을 운영한다.

보험연수원은 8일 보험업계 소비자 보호 담당자와 예정자의 실무역량 강화를 위해 이 같은 과정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해당 과정은 다음달 19일부터 20일까지 2일간 열린다.

보험연수원에 따르면 이번 실무과정에서는 소비자 접점에서 업무 처리에 필요한 불완전판매와 민원 예방, 준법의식 제고 교육 등을 진행한다.

특히 ‘보험민원 예방 및 분쟁 대응’ 교과목의 경우 생·손보업계 각각의 특수성을 감안해 일부 교육을 업종별 분반해 토론식 수업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보험연수원 관계자는 "소비자보호를 주제로 하는 보험업계 첫 공동연수로 업계와 감독 당국의 꾸준한 협업 과정을 거쳐 최적의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라며 "최신 사례와 실무지식을 공유함으로써 소비자보호에 대한 인식을 한층 두텁게 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보험회사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사이버교육 형태의 ‘보험소비자보호 기초과정’ 개발도 추진하고 있으며 내년부터 정규과정으로 편성할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김아름 기자 beauty@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