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10일 서울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사진=연합)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10일 "사모펀드 제도에 허점이 있는지 면밀히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은 위원장은 이날 취임 한 달을 맞아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국정감사, 언론 등에서 제기된 사모펀드 관련 지적들을 살펴보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사모펀드 규제완화가 평소 소신이라고 밝혀왔던 만큼 기존 입장에서 바뀐 것이냐고 묻는 취재진 질문에는 "입장 변화가 맞다고 봐야 한다"고 했다.

그는 "사모펀드와 관련해 계속 악재가 반복되면서 소비자 입장에서도 들여봐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사모펀드에 기관투자자가 있지만 개인투자자도 있다. 개인투자자들을 어떻게 보호해야 하는지가 중요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송두리 기자 dsk@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