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신한은행

신한은행.(사진=신한은행)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신한은행이 원화 커버드본드를 처음 발행했다.

신한은행은 5년물 2000억원, 1.45% 금리로 원화 커버드본드를 발행했다고 10일 밝혔다. 한국주택금융공사(HF)는 정부 가계부채 안정화 지원을 위해 자산감시인으로 참여했다.

신한은행은 커버드본드를 통한 조달자금으로 장기 고정금리분할상환 대출에 활용할 예정이다. 향후 시장 상황에 따라 지속적으로 커버드본드를 발행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원화 커버드본드 발행을 통해 신규 투자자 유치로 투자자 저변을 확대하고, 안정적인 장기자금 조달 수단을 확보했다"며 "향후 원화 커버드본드 추가 발행으로 금융시장과 국민경제의 건전한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송두리 기자 dsk@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