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photo1 티웨이항공

10일(목) 서울 마포구 서교동 앤트러사이트 카페에서 소방관들이 티웨이항공에서 준비한 커피문화 클래스와 승무원과 함께하는 종이접기 강좌를 통해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티웨이항공이 소방관들을 대상으로 색다른 문화강좌를 실시했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10일 마포구에 위치한 카페 앤트러사이트 서교점에서 소방청에서 선발한 소방관 26명을 대상으로 커피 클래스와 심리치료 교육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지난 6월에 이어 두 번째로 열렸다.

첫 시간은 소방관들을 위한 전문 바리스타의 커피 클래스로 앤트러사이트 소속의 바리스타가 커피 이론교육, 핸드드립 및 추출방법, 커피 시음 등을 진행하며 각자 취향에 맞는 커피를 즐겨보는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두 번째 시간에는 티웨이항공 객실승무팀 소속 박종우 승무원이 종이접기 재능기부를 펼쳤다. 업무상 받기 쉬운 다양한 스트레스를 종이접기를 통해 치유하는 목적으로 이번 강좌를 실시했다. 소방관들은 승무원의 안내에 맞춰 비행기와 캐릭터를 따라접으며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힐링 시간을 가졌다.

또 참석한 소방관들에게 티웨이항공 기념품과 원두, 드립 커피 등 다양한 커피 상품을 제공하는 경품행사를 통해 즐거운 시간을 마무리했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5월 소방청과 함께 안전의식 제고와 소방가족의 사기 진작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한 후 안전 교육 등 협력을 지속 이어나가고 있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소방관들의 사기진작과 복지를 위해 앞으로도 티웨이항공이 앞장서서 여러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라며 "안전을 책임지는 공통의 목표를 가진 소방청과 항공사의 교류를 다양한 분야로 더욱 확대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