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오뚜기 오라면

오뚜기 오라면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오뚜기는 신제품 ‘오!라면’이 출시 20일만에 500만개 판매를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9월초에 출시한 ‘오!라면’은 가격 대비 가치가 높은 이른바 ‘가성비 제품’으로 더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오!라면은 가장 기본적인 라면의 맛을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쫄깃한 면발과 진한 국물로 본질을 추구한 제품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라면의 본질을 추구한 ‘오!라면’이 출시 20일만에 누적판매량 500만개를 돌파했다"며 "최상의 맛과 가성비로 더욱 큰 인기를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