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농협리츠운용 3분기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NH농협리츠운용이 NH프라임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NH프라임리츠) 청약과 유가증권 상장 절차를 진행한다. 상장 예정일은 12월 5일이다.

NH프라임리츠는 부동산투자회사법에 따른 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로 지난 5월 설립됐다. 서울스퀘어, 강남N타워, 삼성물산 서초사옥, 삼성SDS타워 등 서울 핵심 업무권역에 있는 프라임 오피스의 부동산 수익증권을 자산으로 편입할 계획이다.

NH프라임리츠의 주당 공모가격은 5000원으로 예정돼 있다. 이번 공모에서 총 688억원(1376만주)을 조달할 계획이다. 오는 13∼14일 양일간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진행한 후 18∼20일 3일간 일반투자자 청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일반투자자 청약 물량은 총 공모물량의 70.9%인 976만 주다. 청약은 주관사인 NH투자증권과 인수단으로 참여하는 한국투자증권, 하나금융투자, 키움증권에서 할 수 있다.

이종은 NH농협리츠운용 투자운용본부장은 "NH프라임리츠는 국내외 우량부동산을 지속적으로 편입해 농협의 대표 리츠상품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송두리 기자 dsk@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