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 네스카페 오리진스 4종

네스카페 오리진스 4종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롯데네슬레코리아는 원산지별 세계 최고의 커피 원두를 담은 프리미엄 스틱 커피 ‘네스카페 오리진스’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네스카페 오리진스’는 △콜롬비아 △인도네시아 수마트라 △우간다-케냐 △알타 리카 4종으로 각 제품별 특별한 원산지의 원두를 엄선해 개인의 커피 취향에 맞게 즐길 수 있는 스틱 커피다.

먼저 ‘네스카페 오리진스 콜롬비아’는 콜롬비아산 100% 아라비카 싱글 오리진 원두를 사용해 산뜻한 과일 향과 산미를 담았으며, ‘네스카페 오리진스 인도네시아 수마트라’는 인도네시아산 싱글 오리진 원두의 고소한 견과류 향과 스모키 향이 특징이다.

또 ‘네스카페 오리진스 우간다-케냐’는 우간다 및 케냐산 블렌딩 원두를 사용해 세련된 향미와 적당한 산미를 선사한다. ‘네스카페 오리진스 알타 리카’는 라틴 아메리카 지역 100% 아라비카 블렌딩 원두의 카카오 향과 묵직한 맛을 낸다.

이번 신제품도 글로벌 커피 전문가 ‘네스카페’의 브랜드 철학인 ‘함께하는 성장(Grown Respectfully)’을 모토 하에 각 원산지별 커피 농가와 상생 협력을 통해 윤리적으로 재배된 원두만을 사용했다. ‘함께하는 성장’은 커피 농가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지구에 대한 존중을 담은 네스카페의 브랜드 철학이다. 네슬레는 지난 1938년 커피 브랜드 네스카페 출시 이후 지금까지 커피 농가를 향한 존중을 바탕으로 지속가능한 커피 재배를 실천해오고 있다.

롯데네슬레코리아 관계자는 "최근 소비자들의 커피 취향이 보다 고급화되고 세분화되고 있는 트렌드에 맞춰 ‘네스카페 오리진스’를 선보이게 됐다"며 "이번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온라인을 중심으로 ‘원산지를 마신다’ 캠페인을 전개, 소비자들에게 원산지 고유의 맛과 향을 담은 프리미엄 스틱 커피가 주는 새로운 경험을 전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