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역할가치 중심의 직무급제 도입을 통한 보수체계 혁신성과 인정


석유관리원 수상

한국석유관리원 김동길 사업이사가 산업통상자원부 정승일 차관으로부터 정부혁신 유공 산업통장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 김민준 기자] 한국석유관리원이 정부혁신 이행에 대한 성과를 인정받아 ‘정부혁신 유공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정부혁신 유공자 표창은 주요국정과제 추진, 국가경쟁력 강화 등에 기여한 기관 또는 개인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석유관리원은 8일 한국전력공사 남서울본부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주관으로 열린 ‘제6회 혁신현장 이어달리기’ 행사에서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석유관리원은 그간 불합리한 관행으로 존재했던 상후하박의 양극화된 임금 구조를 혁신적으로 개편해 공공기관 중 처음으로 역할가치 중심의 직무급제 전면 전환을 추진해 정부혁신에 기여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특히 ▲개인별 성과 및 역할이행수준을 반영한 임금항목 설계를 통해 합리적 보수차등화 기준 확립 ▲연공성 완화를 통한 균형 있는 보수체계 구축 ▲노사 간 공감대 형성을 통한 전사적 지지 확보 등의 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은 "합리적인 방안을 찾고 직원들을 공감시키기 위해 끊임없이 소통한 노력의 결과가 좋은 성과로 나타나 기쁘다"며 "앞으로도 기관의 공공성을 더욱 강화해서 사회적 가치 실현의 선도기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