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메리츠화재


[에너지경제신문=김아름 기자] 메리츠화재의 올해 3분기 당기순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메리츠화재는 13일 올해 3분기 당기순이익은 76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0%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조287억원으로 14.6% 늘었으며 영업이익 역시 1045억원으로 3.2% 증가했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장기인보장 신계약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40.5% 성장하면서 이익도 늘어났다"라고 설명했다.


김아름 기자 beauty@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