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박은혜 전 남편 언급

박은혜 남편 (사진: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배우 박은혜가 전 남편을 언급해 화제다.

박은혜는 최근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 합류하며 이혼 후 쌍둥이 아들을 키우고 있는 사실을 밝혔다.

그녀는 "남자한테 사랑한다는 말을 할 일은 없을 것 같다"며 굳게 닫힌 마음을 드러냈다.

방송 이후 소문만 무성했던 남편에 대해 언급한 사실에도 이목이 쏠리고 있다.

남편이 이름만 대면 알 만한 집안의 아들, 수백억대 자산가라는 소문에 휩싸였던 박은혜는 "사람들이 남편 이야기 하는 것을 들은 적 있는데 '박은혜 남편이 김씨인데 유명한 햄버거 체인점 사장 집안 아들이다'라고 하더라"며 "사실이 아니고 남편은 그냥 평범한 사업가다"고 말한 바 있다.

이 같은 루머가 돈 것에 대해 박은혜는 "유명한 분의 주례와 소수정예 하객 때문에 그렇다"며 "당시 시아버지가 아파 누워계셨기 때문에 양가 150명씩만 하객을 불러 결혼식을 했다"고 말하기도 했다.

star@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