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서예온 기자] 홈앤쇼핑은 20일 최종삼 대표의 사임에 따라 비상경영체제로 전환하고, 최상명 우석대 교수를 비상경영위원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날 홈앤쇼핑은 이사회를 열고 최종삼 대표의 사임계를 수리했다. 이사회는 조만간 대표이사 추천위원회를 구성할 계획이다.

최종삼 전 대표는 지난 19일 경찰 압수수색 등에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사회공헌 명목으로 마련한 기부금 일부를 유용한 혐의로 지난달 서울 마곡동 홈앤쇼핑 본사를 압수수색하고, 회사 고위 관계자들을 소환 조사한 바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