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noname01

[에너지경제신문 오세영 기자] 국토교통부는 11월 한 달 동안 6215명이 임대사업자로 신규 등록했고, 등록 임대주택은 1만1240채 늘었다고 10일 밝혔다.

신규 등록 사업자는 전월(6374명) 대비 2.5%, 등록 임대주택은 전월(1만1251채) 대비 0.1% 각각 감소했다.

수도권에 등록한 임대사업자는 전달보다 7.5% 감소한 4507명이며, 서울은 1.5% 줄어든 1971명이다.

지방에서는 신규 등록한 임대사업자가 1708명으로, 전달보다 13.9% 늘었다.

전국에 등록된 임대주택은 총 149만채다. 수도권에서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은 7704채로 전달보다 5.3% 줄었고, 서울은 3701채로 6.1% 늘었다. 지방은 3536채로 13.4% 증가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