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이나경 기자]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부탁으로 구매한 강원도 ‘못난이 감자’를 전국 이마트 매장에서 만날 수 있게 됐다.

이마트는 13일 못난이 감자 30t을 매입해 900g에 780원에 판매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못난이 감자는 이날부터 이마트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 판매된다.

이번 판매는 지난 12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프로그램에서 강원도 농가에서 버려지는 감자를 사달라는 백 대표의 부탁을 정 부회장이 수락하면서 이뤄졌다.

이마트측은 "못난이 감자는 원래 매장에서 판매하지 않던 상품이지만 농가를 돕기 위해 사들였다"며 "매장에서 ‘맛남의 광장’ 프로그램으로 사들인 상품이라는 점을 알 수 있도록 안내판도 세웠다"고 설명했다.

이마트는 지난번 방송에 등장한 강원도 특산품 양미리도 매장에서 판매하고 있다. 양미리는 기존에도 매장에서 판매해왔지만 큰 관심을 받지 못했던 상품이다. 이마트는 이번 방송을 계기로 소비자들에게 양미리를 더 많이 알릴 수 있도록 매장에서도 적극적으로 마케팅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나경 기자 nakyeong@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