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프랑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의한 첫 사망자가 발생했다. 유럽에서 코로나19로 사망한 첫 사례다.

15일(현지시간) BBC 방송, AFP 통신에 따르면 사망자는 코로나19 발원지인 우한(武漢)이 속한 중국 후베이(湖北)성 출신의 80세 중국 여성 관광객으로 확인됐다.

아녜스 뷔쟁 프랑스 보건부 장관은 이 여성이 지난달 16일 프랑스에 도착했고, 25일부터 격리 조치됐다고 설명했다

지금까지 중국 본토 외에 홍콩과 필리핀, 일본 등 세 곳에서 코로나19 사망자가 발생했다.

[에너지경제신문=전지성 기자]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